2020-01-26 08:00 (일)
내달 29일까지 45일간, 방한 손님들 어서오세요!
내달 29일까지 45일간, 방한 손님들 어서오세요!
  • 이광수 기자
  • 승인 2020.01.16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국인 대상 쇼핑 문화관광 축제 코리아그랜드세일 개막
[제공=한국관광공사]
[제공=한국관광공사]

외국인을 대상으로 하는 쇼핑문화관광축제 '2020 코리아그랜드세일'16일 막을 올렸다.

2011년부터 열린 이 행사는 올해 1100여개 기업이 참여한 가운데 229일까지 45일간 계속된다.

11회째를 맞이하는 2020 코리아그랜드세일(2020 Korea Grand Sale)은 관광, 한류, 쇼핑이 융·복합된 외국인대상관광축제로, 외국인을 대상으로 항공, 숙박, 뷰티, 쇼핑, 엔터테인먼트, 관광지, 식음료 등 다양한 분야의 풍성한 혜택과 통역, 행사 안내, 무료 인터넷/WiFi, 경품 이벤트 등의 편의서비스를 제공한다.

올해엔 '코리아그랜드세일로의 초대'라는 슬로건으로 한국 대중음악, 미용, 음식, 유산, 겨울 등 5개 주제로 펼쳐진다.

먼저 이번 코리아그랜드세일에선 국내 8개 항공사의 100여개 한국행 노선에서 최대 95%의 할인이 실시되고, 지방 여행상품 구매시 '1+1' 혜택이 준비됐다.

주요 관광지 입장권을 결합한 고속철도(KTX) 승차권도 최대 35% 할인되고, 전국 300여 개 호텔과 스키장 리조트도 할인된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다.

기간 내 면세점에서는 '코리아그랜드세일 특별전'과 부가세 즉시 환급 등의 서비스가 시행된다.

외국인 관광객이 많이 찾는 상품도 더 저렴한 가격대에 판매된다.

 

서울 지방에 관광객 골고루 분산 정책도

 

서울의 경우엔 대한민국 수도로서 아름다운 관광크스들이 일제히 선보인다.

서울의 아름다운 밤을 바라보다. 동대문역사문화공원-한양도성박물관-낙산공원-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고풍스러움이 흐르는 북촌을 잇는 야경 코스도 준비된다.

또 북촌한옥마을을 주제로 한 코스도 있다. 청원산방-점심식사(청수정, 55번지라면)-환기미술관-북악스카이 팔각정을 살펴볼 수 있는 코스다. 과거와 현재의 시간이 겹쳐진 부암동길 코스도 있다. 점심식사(소소한 풍경)-대원군별장-옥천암(서울)을 방문하는 코스다.

또 코리아그랜드세일은 서울, 경기 등 수도권에 집중된 외국인 관광객을 지방으로 분산하기 위한 다양한 편의 서비스 정책을 실시한다. 서울~지역 간 12일 여행상품인 K트래블버스는 대구와 강원, 경북, 전남, 충청, 창원, 강화 등 7개 노선에서 1인 예약 시 1인 무료 탑승권을 제공한다. 서울~경기를 운행하는 이지(EG)셔틀도 겨울 비수기 외국인 관광객 유치를 위한 1+1 프로모션을 한다.

외래 관관객이 지방 소도시를 방문하는데 도움을 주기 위해 코리아그랜드세일 기간 중 액티비티 플랫폼인 클룩(klook)은 전국 각지에서 운영하는 체험여행 상품을 판매하는 연계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기업들도 적극 참여했다.

GS25는 음료수, 과자, 가공우유 등을 대상으로 1+1, 2+1, 덤 증정 등 할인 행사를 한다.

헬스앤뷰티 스토어 랄라블라는 외국인 관광객이 많이 찾는 16개 매장에서 여권을 제시한 외국인에게 구매액에 따라 1015% 할인을 해준다.

한국방문위원회는 동대문과 인천공항, 김포공항에서 웰컴센터를 운영하고, 남산, 동대문, 홍대 등에 '찾아가는 여행자 서비스센터' 차량을 운행한다.

또 관광형 '코리아투어카드'를 판매하고, 공항, 호텔 등 주요 거점 수하물 보관·배송 서비스도 지원한다.

문체부 해외문화홍보원과 한국방문위원회는 코리아그랜드세일 기간 동안 아시아와 유럽 10개국 코리아넷 명예기자단 10명을 초청한다.

라디오 연출가, 방송국 리포터, 잡지 편집자 등으로 구성된 기자단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등을 통해 행사를 홍보할 계획이다.

코리아그랜드세일 개막식은 이날 오전 동대문 두타몰 앞 웰컴센터에서 열린다. 문체부 최윤희 제2차관이 참석해 참여 기업들에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