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6 07:00 (금)
“슈가맨” 김형준은 34개월 모아서 레알 마드리드 경기를
“슈가맨” 김형준은 34개월 모아서 레알 마드리드 경기를
  • 김소형 기자
  • 승인 2019.12.04 0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TBC

[굿데일리뉴스=김소형 기자] 11월 29일 방송된 JTBC '슈가맨3' 첫 회에는 90년대 유명 아이돌 태사자가 출연했다.

유희열 팀의 슈가맨으로 출연한 최연제는 26년 전 발표한 ‘너의 마음을 내게 준다면’을 열창하며 세월이 무색한 음색과 분위기로 시선을 모았고 총 72불을 기록했다.

김형준은 "3~4개월 모아서 레알 마드리드 경기를 보러 여행을 가기도 한다"고 밝혔다.

스튜디오에는 최연제의 어머니 선우용여가 깜짝 방문하기도 했다.

최연제는 “엄마가 가수 되는 걸 너무 반대하셨다. 본인도 연예인이니까 너무 힘든 걸 아셔서 반대하신거다”며 오디션장에서 미리 떨어트려 달라고 관계자에게 미리 부탁했던 일화를 전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