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용왕님 보우하사’ 마풍도는 서필두에게..
‘용왕님 보우하사’ 마풍도는 서필두에게..
  • 손정수 기자
  • 승인 2019.07.12 0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C 용왕님 보우하사 캡처

[굿데일리뉴스=손정수 기자] 9일 방송된 MBC '용왕님 보우하사'에서는 어린시절 심청이(이소연 분) 뺑소니 사건의 비밀이 밝혀졌다.

이를 모르는 박정학은 재희 앞에서 미인도를 찢어버렸다.

마풍도는 서필두에게 나타나 서필두에게 그만두라고 경고했다.

서필두는 멈추지 않았다.

마풍도는 서필두에게 소용없다고 코웃음을 치며 "그건 가짜 그림이다"라고 말했다.

마영인(오미연 분)이 마재란 대신 조지환과 심청이에게 사과했다.

심청이는 "처벌을 바라지 않는다"며 "다 운명이라고 생각한다."고 용서를 말했다.

이를 엿듣던 마재란은 "미안하다. 여태껏 미안하다는 말을 해본 적이 없어 진심으로 사과하는 법을 몰랐다. 내가 잘못했다."고 심청이에게 진심으로 사죄했다.

박정학은 “허튼 수작하지마”라고 믿지 않으려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