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효린 소속사, "학폭 논란 강경대응 할 것".
효린 소속사, "학폭 논란 강경대응 할 것".
  • 손정수 기자
  • 승인 2019.05.30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효린 인스타그램

[굿데일리뉴스=손정수 기자] 걸그룹 씨스타 출신 가수 효린의 학교폭력 의혹이 이어진 가운데 효릭 측이 명예휘속 대응에 나섰다.

지난 25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중학교 1학년 때부터 3년간 효린에게 학교 폭력을 당했다"면서 "상습적으로 옷과 현금 등을 빼앗기고 온갖 이유로 아파트 놀이터에서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A씨의 글이 게재됐다.

이에 효린 소속사 측은 "사실관계를 확인 중"이라며 "피해자라 주장하시는 분을 직접 찾아뵐 생각"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하지만 피해자는 "15년 만에 효린을 만나 또 그 공포감을 느껴야 하냐. 그 무서운 눈빛을 면전에서 볼 자신이 없다"라고 토로했지만 곧 모든 게시글을 삭제해 의구심을 자아냈다.

효린 측은 "불특정 다수에게 온갖 추측과 논란을 야기시킨 뒤 버젓이 글을 삭제하고 사과만을 바란다는 누군가로 인한 이번 사태에 매우 비통한 마음을 전한다"며 "해당 글을 올린 이에 대해 참을 수 없는 모욕감과 명예훼손으로 엄중히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밝혀 진실공방이 이어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