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손흥민 빠진 한국 아시안게임 축구, 키르기스스탄에 김민재 결승골로 진땀승
손흥민 빠진 한국 아시안게임 축구, 키르기스스탄에 김민재 결승골로 진땀승
  • 이지훈
  • 승인 2019.01.12 0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데일리 뉴스=이지훈 기자]

아시안컵 3회 우승을 노리는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이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예선 2차전에서 키르기스스탄을 간신히 이기고 2연승으로 16강 진출을 확정했다.

하지만 1차전 필리핀전과 마찬가지로 여전히 불안한 경기력을 보여 축구팬들을 답답하게 만들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12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알 아인의 하자 빈 자예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C조 2차전에서 전반 41분에 터진 김민재의 헤딩 결승 골에 힘입어 키르기스스탄을 1대 0으로 물리쳤다.

한국은 경기 시작부터 강한 압박을 펼친 키르기스스탄 공격에 크게 흔들렸다. 빌드업 과정에서 후방부터 패스 미스를 연발했다. 공격 전개가 어렵다보니, 최전방 원통 스트라이커 황의조(감바 오사카)는 좀처럼 슛 찬스를 잡지 못했다.

중앙 수비수 김민재는 홍철(수원)의 코너킥을 날카로운 헤딩슛으로 연결하며 선제골을 뽑았다. A매치14경기 만에 첫골을 기록했다.

1차전에서 필리핀을 1-0으로 꺾은데 이어 2연승을 거둔 한국은 승점 6점(2승)을 확보해 최소 조 2위를 확보하면서 대회 16강 토너먼트 진출을 확정했다.

한국은 앞서 필리핀을 3-0으로 완파한 중국(2승·승점 6)에 골득실(중국 +4, 한국 +2)에서 밀려 C조 2위를 그대로 지켰다. 한국은 16일 중국과 3차전에서 반드시 이겨야 C조 1위로 16강에 올라설 수 있다.

리피 감독이 이끄는 중국은 11일(한국시각)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 모하메드 빈 자예드 스포츠시티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2019년 아시안컵 조별리그 C조 2차전에서 3대0 승리를 챙겼다. 2연승을 달린 중국은 일찌감치 16강 진출을 확정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은 지휘봉을 잡은 이후 A매치 9경기 연속 무패(5승 4무) 행진을 이어갔다.

대한민국은 지난 1960년 이후 무려 59년간 아시안컵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리지 못했다. 명실상부 아시아의 강호로서 아쉬웠던 성적이다.

그러나 이번 대회에는 직전 러시아 월드컵까지 오랜 시간 손발을 맞춰온 선수들이 대다수 합류했고, 신임감독 파울루 벤투가 A매치 무패 기록을 이어가며 우승에 대한 기대감을 높여었다.

1차전 필리핀전에 이어 졸전을 펼친 이날 경기가 끝난후 벤투 축구대표팀 감독은 손흥민(토트넘)의 중국전 출전 여부에 대해 "상태를 파악하고 면밀히 분석해 결정하겠다"고 말했다.

무리가 따르지만 중국전부터 프리미어리거 손흥민(토트넘)의 출전이 가능하다. 손흥민은 영국 현지시간 13일 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전을 치른 뒤 비행기에 오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수대로 428번길25-3층
  • 대표전화 : 070)8285-6008
  • 전화 : 010-8439-1600
  • 팩스 : 031-376-601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효정
  • 명칭 : 굿데일리
  • 제호 : 굿데일리
  • 등록번호 : 경기 아 50516
  • 등록일 : 2012-10-10
  • 발행일 : 2012-10-10
  • 발행인 : 양종식
  • 편집인 : 양종식
  • 굿데일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굿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