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홍대 클럽서 흉기난동, 20대 남성 술병 휘둘러 14명 중경상
홍대 클럽서 흉기난동, 20대 남성 술병 휘둘러 14명 중경상
  • 신정윤 기자
  • 승인 2017.07.16 2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대 남성이 서울 홍대에 있는 한 클럽에서 술에 취한 채 흉기를 휘둘러 14명이 중경상을 입는 사건이 발생했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16일 살인미수와 특수폭행·특수상해 혐의로 박모(23)씨의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박 씨는 15일 새벽 3시 20분경 서울 마포구 홍익대 주변의 클럽에서 깨진 술병을 들고 주변 사람들에게 휘둘러 손님 14명을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2년 전 대학을 그만둔 뒤 특별한 직업이 없었던 박 씨는 이날 일행 3명과 함께 지인 생일을 기념해클럽을 찾았다가 만취상태에서 다른 손님과 시비가 붙은 것으로 조사됐다.

박 씨는 흡연실에서 담배를 피우던 중 송모(20)씨 일행과 "기분 나쁘게 쳐다본다"는 이유로 시비가 붙었고, 송 씨 일행이 자리를 피하자 뒤따라가 술병을 휘두른 것으로 전해졌다.

박 씨는 이후 다른 손님들에게도 무차별적으로 깨진 술병을 휘두르면서 피해자가 늘었다.

피해자 정모(27) 씨는 피의자 박 씨 옆에 있다가 깨진 술병에 목 부위를 다쳐 수술을 받았다. 생명에는 지장이 없지만 의료진은 경과를 지켜봐야 한다는 입장이다.

경찰은 클럽 내부 CCTV, 목격자 진술 등을 토대로 볼 때 증거 관계가 명백하고 범죄 사실이 중대하다고 판단돼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경수대로 428번길25-3층
  • 대표전화 : 070)8285-6008
  • 전화 : 010-8439-1600
  • 팩스 : 031-245-6002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효정
  • 명칭 : 굿데일리
  • 제호 : 굿데일리
  • 등록번호 : 경기 아 50516
  • 등록일 : 2012-10-10
  • 발행일 : 2012-10-10
  • 발행인 : 양종식
  • 편집인 : 양종식
  • 굿데일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굿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