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3 15:00 (일)
'도로 제한속도 하향' 지자체 46곳에 86억 지원...올해 46개 지역으로 확대
'도로 제한속도 하향' 지자체 46곳에 86억 지원...올해 46개 지역으로 확대
  • 정재범 기자
  • 승인 2020.01.09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정안전부가 제한속도를 일반도로 시속 50㎞, 주택가 30㎞로 하향 조정하는 '안전속도 5030' 시설개선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

[제공=행안부]
[제공=행안부]

'안전속도 5030'은 교통사고 감소를 위해 도시지역 차량속도를 일반도로는 시속 50km, 주택가 등 이면도로는 30km 이하로 하향 조정하는 정책으로 지난해 4월 도로교통법 시행규칙 개정에 따라 2년간의 유예기간을 거쳐 2021년 4월 17일부터는 전국 도시지역에 적용된다. 

이에 따라 행안부는 유예기간 동안에 각 지자체가 교통안전시설을 차질 없이 정비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우선 속도 하향 계획이 완료된 광주광역시, 대전광역시 등 46개 지자체에 제한속도표지, 노면표시 등 관련 시설 개선을 위해 총 86억원을 지원한다. 또 속도 하향 계획이 완료되는 지자체에 대해 순차적으로 예산을 지원할 계획이다. 

지난 2017년 6월부터 '안전속도 5030'을 시행하고 있는 부산 영도구의 경우 교통사고 사망자는 24.2%, 보행사고 사망자는 37.5%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한국교통안전공단이 10개 광역 시·도의 27개 노선에서 시험한 결과를 보면 기존 시속 60km에서 50km로 낮추면 통행시간이 2분 증가된 것으로 나타나 속도하향에 따른 교통정체는 크지 않은 것으로 조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