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5 03:00 (일)
"방구석1열" 주연배우 전소니 성유빈이
"방구석1열" 주연배우 전소니 성유빈이
  • 백효진 기자
  • 승인 2019.12.05 0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JTBC 제공

[굿데일리뉴스=백효진 기자] 변영주 감독은 최근 진행된 JTBC 예능 '방구석1열' 독립영화 특집 2탄 녹화에서 2018년 화제작이었던 '죄 많은 소녀'와 '살아남은 아이'(감독 신동석)를 언급했다.

각각의 주연배우 전소니, 성유빈이 출연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MC 정재형은 ‘살아남은 아이’에 대해 “상업영화에서는 다루지 못하는 다양성을 갖춘 독립영화다. 이런 영화를 ‘방구석1열’을 통해 접할 수 있어 행복하다.

이 작품은 독립영화의 희망이라 할 수 있는 작품이다”고 소감을 전했다.주성철 편집장은 ‘죄 많은 소녀’를 ‘파수꾼’과 비교하며 “영화의 결을 보고 ‘파수꾼’의 여학생 버전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네가 죽는 거 보고 싶다’라는 대사는 ‘파수꾼’의 ‘너만 없었으면 돼’라는 대사를 떠올리게 해 서늘해졌다.

밑바닥까지 내려가는 인간 심리를 집요하게 잡아낸 작품이다”라며 감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