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8 14:00 (일)
수능 끝나면 가장 하고 싶은 일 2위 '문화생활'… 1위는?
수능 끝나면 가장 하고 싶은 일 2위 '문화생활'… 1위는?
  • 이광수 기자
  • 승인 2019.11.12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알바몬

수험생들이 수능이 끝나면 가장 하고 싶은 일 1위에 '아르바이트'를 꼽았다. 가장 하고 싶어 하는 아르바이트는 재미있는 추억과 경험을 쌓을 수 있는 '이색알바'였다.

 
알바몬이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앞두고 올해 수능에 응시하는 수험생 1531명을 대상으로 모바일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2일 밝혔다.


알바몬이 수능 시험을 앞둔 수험생들에게 시험이 끝나면 가장 하고 싶은 일 하나만 고르게 한 결과 1위를 '아르바이트(29.7%)'가 차지했다. 2위는 영화, 공연관람 등 '문화생활(11.0%)'이 차지한 데 이어, '연애(9.9%)', '여행(8.8%)', '쇼핑(7.4%)'이 차례로 수능이 끝나면 하고 싶은 일 5위권에 들어 눈길을 끌었다. 이밖에도 '격렬하게 아무것도 하지 않고 싶다'며 '잉여'를 선택한 응답이 6.3%를 차지했으며, '휴식(5.7%)', '외박(5.2%)', '운전면허증 취득(4.5%)' 등의 응답이 이어졌다.


수험생들은 또 수능을 전후해 가장 받고 싶은 선물로 '대학 합격통보'를 꼽았다. 알바몬에 따르면 '대학 합격통보'를 수능 선물로 받고 싶다는 응답이 28.7%로 1위에 올랐다. 2위는 '용돈(23.8%)'이, 3위는 '최신형 스마트폰 및 태블릿PC(20.1%)'가 차지했다. 이외에도 옷, 신발 등의 '의류, 잡화(8.9%)'나 '국내외 여행(6.9%)', '성형수술(3.7%)', '남친-여친몬(3.1%)' 등을 받고 싶은 선물로 꼽았다.


만약 시간을 원하는 순간으로 돌릴 수 있다면 언제로 가장 가고 싶냐는 질문에는 '고등학교 입학하던 날(31.3%)'로 돌아가고 싶다는 응답이 가장 많았다. '대학 입학 이후로 점프(18.6%)'하거나 '수능 다음 날로 점프(14.0%)'하는 등 수능을 치른 이후의 미래로 가버리고 싶다는 응답도 많았다. '굳이 시간을 돌릴 생각이 없다'는 응답도 22.7%로 적지 않았다.


한편 수험생들은 대학 입시가 끝난 후 가장 해보고 싶은 알바로 '이색 알바'를 꼽았다. 수험생들에게 가장 해보고 싶은 알바를 꼽게 한 결과 '재미있는 추억과 경험을 쌓을 수 있는 이색알바'를 꼽은 응답이 24.3%로 1위를 차지했다. 2위는 '짬짬이 시간 날 때만 하면 되는 단기알바(17.0%)'가, 3위는 '힘들더라도 돈을 많이 벌 수 있는 고수익알바(15.6%)'가 각각 차지했다. 또 '팀플로 함께 일하고 동료애도 나눌 수 있는 스탭제 알바(11.4%)'나 '안정적으로 오래도록 일할 수 있는 장기알바(8.8%)', '주위 신경 쓸 필요 없는 나홀로알바(7.1%)', '미리 직업을 고민해볼 수 있는 진로 체험형 알바(6.1%)' 등도 수험생들이 하고 싶어 하는 인기알바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