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9 22:00 (토)
아내가 6월25일에 입원해 7월1일? 아이콘택트
아내가 6월25일에 입원해 7월1일? 아이콘택트
  • 김소형 기자
  • 승인 2019.10.12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채널A

[굿데일리뉴스=김소형 기자] 7일 방송된 채널A ‘아이콘택트’에는 김민우가 출연해 “자동차 세일즈맨으로 16년째 일하고 있다”는 근황을 전했다.

김민우는 "사실 2년 전 아내가 세상을 떠났다"며 "아내가 굉장히 건강했던 사람이다. 그런데 어느 날 갑자기 목이 아프다고 해서 병원에 갔더니 혈구탐식성 림프조직구증이라고 하더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아내가 6월25일에 입원해 7월1일 세상을 떠났다. 일주일 만에 많은 일이 벌어진 것이다”라고 전해 안타까움을 안겼다.

“민정이가 엄마 장례를 치르고 집에 들어오자마자 ‘아빠 세탁기 쓰는 법 알려주세요’ 하더라. 민정이가 ‘아빠 와이셔츠는 내가 다려주고 빨아줄 테니까 걱정하지 마’ 했다. 당시 민정이 나이가 9살이었다”며 “민정이는 스스로 알아서 한다.

다른 아이들처럼 어리광 부렸으면 좋겠다”고 밝혔다.전형적인 증상은 상기도(인두·후두·비강) 감염 혹은 위장 감염 후에 발열·혈구감소증·체중감소 등이 나타난다.이어 김민우는 “지금까지 민정이는 모든지 스스로 알아서 했다.

난 ‘공부해’라는 말을 해본 적이 없다.

시험도 100점 맞았을 경우에만 얘기한다”며 “한두 개 틀리면 얘기를 안 하더라. 그게 너무 마음이 아프다.

다른 아이들처럼 어리광 부렸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