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9 22:00 (토)
`개그콘서트` 개육대에서는 등장은 늘 여유롭지만 까다로운
`개그콘서트` 개육대에서는 등장은 늘 여유롭지만 까다로운
  • 백효진 기자
  • 승인 2019.10.12 0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2

[굿데일리뉴스=백효진 기자] 김대희는 매주 일요일 오후 방송하는 KBS2 '개그콘서트'에서 탁월한 개그감과 코미디를 향한 열정으로 보는 이들에게 유쾌한 웃음을 선사하였다.

김대희는 ‘KBS 2TV ‘개그콘서트’(이하 개콘)에서 탁월한 개그감과 코미디를 향한 뜨거운 열정으로 보는 이들에게 명불허전 유쾌한 웃음을 선사하였다.특히 김대희는 개콘의 대표 코너인 ‘그럴 수 있어’, ‘개그맨 출근길 육상대회’(이하 개육대)를 통해 후배 개그맨들과 차진 호흡으로 대체불가 존재감을 발산, ’역시 김대희‘라는 평가를 받으며 명실상부한 개그맨의 저력을 발휘하였다.1999년 KBS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해 어느 덧 데뷔 21년차 된 김대희. '개콘'의 큰형으로서 코미디를 향한 끝없는 열정을 보여주며 모두에게 귀감이 되고 있다.

'개육대'에서는 등장은 늘 여유롭지만 까다로운 미션 앞에 성공보다는 웃음을 택하며 몸을 사리지 않는 개그투혼으로 관심을 끌고 있다.

본투비 개그맨답게 차원이 다른 슬랩스틱 코미디로 안방극장에 시원한 웃음을 선사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