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9 22:00 (토)
“골목식당” 늘 화기애애했던 모습과는 달리
“골목식당” 늘 화기애애했던 모습과는 달리
  • 김소형 기자
  • 승인 2019.10.12 0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SBS

[굿데일리뉴스=김소형 기자] 꾸준히 호평 받았던 모둠 초밥집은 가성비 높은 수제 초밥을 공개했다.

늘 화기애애했던 모습과는 달리 어두운 분위기가 감지됐다.

백종원과 대화를 나누던 사장님은 끝내 참았던 눈물을 쏟아내며 그동안의 서러움을 토해냈다.

옛날 돈가스집은 180도 달라진 분위기로 눈길을 끈다.

주방 일에 손도 못 대게 했던 남편은 아내와 일을 분담하기 시작해 한층 더 성장한 모습을 보인다.

이를 흐뭇하게 지켜보던 백종원은 새롭게 바뀐 돈가스를 맛보기 위해 가게를 방문한다.

새로운 구성의 돈가스를 맛본 백종원은 “완벽해”를 외치며 극찬한다.

합격점을 받은 옛날 돈가스집은 본격적으로 점심장사를 준비하고, MC 정인선이 서빙요정으로 출격해 이전 골목에서 쌓아온 내공을 제대로 발휘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