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2 05:00 (일)
열여덟의순간… 유수빈은 서운해하다가 최준우를?
열여덟의순간… 유수빈은 서운해하다가 최준우를?
  • 손정수 기자
  • 승인 2019.09.13 0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JTBC

[굿데일리뉴스=손정수 기자] 10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열여덟의 순간’에서는 마휘영(신승호 분)이 고등학교를 자퇴하고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최준우는 유수빈 엄마 윤송희(김성영 분)와 한 약속때문에 유수빈을 빨리 보내려하고, 유수빈은 서운해하다가 최준우를 안아준다.

최준우는 유수빈을 서운하게 만든 것을 사과하며 키스했다.

신승호는 “또한 좋은 작품을 만들기 위해 함께 고생하신 감독님, 작가님을 비롯한 스태프분들, 동료 배우분들께 감사의 말씀 전하고 싶습니다. 무엇보다 미움을 살 수밖에 없는 캐릭터였음에도 불구하고 많은 애정과 관심을 보내주신 시청자 여러분들께도 너무나 감사드립니다”라고 작품을 위해 힘써준 분들과 시청자에게 깊은 감사를 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