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2 05:00 (일)
케이와 미주를 ‘덕화다방’
케이와 미주를 ‘덕화다방’
  • 김소형 기자
  • 승인 2019.09.13 0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KBS

[굿데일리뉴스=김소형 기자] 10일 방송된 KBS2 '덕화TV2 덕화다방'에서는 이덕화, 김보옥, 허경환이 강릉 경포해변에서 첫 야외 영업에 나서는 모습이 그려졌다.

덕화는 "이쁜아"라고 불렀고, 아내 이보옥 대답했다.

걸그룹 러블리즈 케이와 미주를 불렀던 것.

‘덕화다방’이 경포 해변을 찾았다는 소식에 많은 인파가 몰린다.

이덕화는 열띤 홍보에 나섰고, 사장의 역할을 톡톡히 보여줬던 허경환은 마지막 영업에 애정을 갖고 미리 판매할 수박 주스를 집에서 만드는 열정을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