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2 05:00 (일)
수많은 악플이 달린다고 '무엇이든 물어보살'
수많은 악플이 달린다고 '무엇이든 물어보살'
  • 백효진 기자
  • 승인 2019.09.12 0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무엇이든 물어보살

[굿데일리뉴스=백효진 기자] 성현아는 9일 방송하는 KBS Joy 예능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해 방송인 이수근·서장훈의 조언을 듣는다.

성현아는 “기사만 났다 하면 실시간 검색어 1위를 찍으며 수많은 악플이 달린다”고 하소연한다.

게다가 그녀는 혼자 계신 어머니가 자신의 상황을 온전히 털어놓지 않아 걱정된다는 속상한 마음을 전한다.

이를 곰곰이 듣고 있던 아기동자 이수근이 “말 못 할 엄마만의 분명한 사정이 있다”고 말하며 본인도 같은 경험으로 어려웠던 시절을 털어놓아 고민녀를 숙연케 한다는 후문이다.

성현아는 악플에 가족이 언급되는 것이 미안하다고 털어놓기도 했다.

이수근은 “난 내 기사 뜨면 안 본다니까”라며 무대응도 한 가지 해결책임을 조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