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2 05:00 (일)
1972년 연극배우로 첫 "덕화다방"
1972년 연극배우로 첫 "덕화다방"
  • 손정수 기자
  • 승인 2019.09.11 0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2 제공

[굿데일리뉴스=손정수 기자] 3일 방송된 KBS2 '덕화다방'에서는 유민상과 김민경 숙행 김나희가 노래를 열창했다.

이덕화는 1952년 생으로 올해 68세다.

1972년 연극배우로 첫 데뷔했다.

1972년 TBC 동양방송 13기 공채 탤런트로 정식 데뷔했다.

아내 김보옥은 "달보고 별이라고 말하면, 달이구나 한다"면서 "그냥 그런줄 알고 살고 있다"고 언급했다.

이덕화는 "저는 그렇게 말한적 없다"고 받아쳤다.

현재 이덕화는 '덕화다방'에서 현대무용가 아내 김보옥과 아름다운 시골 카페에서 펼쳐지는 예측할 수 없는 창업기를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