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9 16:00 (목)
‘선녀들’ 초특급 게스트가 등장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선녀들’ 초특급 게스트가 등장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 손정수 기자
  • 승인 2019.08.25 0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C

[굿데일리뉴스=손정수 기자] 25일 방송된 MBC 역사 탐사 예능 ‘선을 넘는 녀석들’(이하 ‘선녀들’)에는 첫 번째 여행지 서울에 이어, 오는 부산에 숨겨진 역사를 쫓는 ‘선녀들’의 여정이 그려질 예정이다.

가운데 공개된 ‘부산 투어’ 예고 영상에는 초특급 게스트가 등장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바로 부산 출신 배우 조진웅이다.

조진웅은 첫 출연만에 “이 프로그램이 체질에 맞는 것 같은데? 고정을 해야 하나?”라는 소감을 남겼다고 전해져, 그를 매료시킨 흥미진진한 부산 탐사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결국 조진웅은 역사 탐사 매력에 푹 빠져 여행 막바지에는 진한 아쉬움을 표현했다고 한다.

부산 출신인 그도 몰랐던 부산의 역사가 그의 마음을 울컥 차오르게 한 것.

조진웅을 감동시킨 부산의 숨겨진 이야기는 무엇일지, 조진웅의 ‘고정각’을 부른 부산 탐사 여행에 관심이 모아진다.

무엇보다 이날 제대로 역사 탐사의 맛을 느낀 조진웅은 절친 배우 장혁을 ‘선녀들’에 강력 추천하는 등 ‘선녀들’ 출연 영업(?)에 뛰어들었다.

이를 듣던 전현무는 “장혁 씨가 나오면 추노 옷을 입고 뛰어다니겠다”고, 추노 분장 공약을 걸어 폭소를 유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