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9 16:00 (목)
‘스케치북’ 3단 고음까지 가뿐하게 소화해 뜨거운 박수를 받았다
‘스케치북’ 3단 고음까지 가뿐하게 소화해 뜨거운 박수를 받았다
  • 손정수 기자
  • 승인 2019.08.24 2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S

[굿데일리뉴스=손정수 기자] HYNN은 16일 방송된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했다.

신인듀오 호우는 평균연령 39.5세. 포털사이트에도 아직 팀 이름이 등록되지 않은 이 신인 그룹의 정체는 바로 god의 손호영과 김태우가 결성한 유닛이다.

두 사람은 신곡 발표를 앞두고 최초로 신곡 무대를 공개했는데, 어디서도 들어본 적 없는 단어를 가사로 사용해 두 귀를 의심케 했다.

HYNN은 즉석에서 ‘슈스케’에서 불렀던 ‘HIGHER’ 고음 부분을 열창하며 ‘폭풍 고음’을 선사해 관객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유희열이 즉석에서 제안한 아이유의 ‘좋은 날’ 3단 고음까지 가뿐하게 소화해 뜨거운 박수를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