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9 01:00 (월)
‘기생충’ 해 보니..
‘기생충’ 해 보니..
  • 손정수 기자
  • 승인 2019.08.16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

[굿데일리뉴스=손정수 기자] 12일 방송된 KBS 쿨FM '라디오쇼'에는 영화 '기생충'의 배우 박명훈이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박명훈은 봉준호 감독도 모르는 근세 역의 디테일이 있다며 "일부러 만들려 한 것이 아니라, 생활을 해 보니 그런 것들이 생기더라"고 말문을 열었다.

박명수는 "어떻게 그렇게 섬뜩한 연기를 할 수 있었냐"는 질문에 박명훈은 "외적으로 잘 꾸며주셔서 그런 거 같다"면서 "지하라는 설정도 좋았던 거 같다. 영화 촬영할 때 전주 세트장에 내려가서 지하실도 가보고 세트장 근처에서 한 달간 살면서 몰입하려고 노력했다"고 털어놨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