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6 12:00 (금)
‘요시찰’ 혐의 없음으로..
‘요시찰’ 혐의 없음으로..
  • 손정수 기자
  • 승인 2019.08.16 0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굿데일리뉴스=손정수 기자] 13일 OSEN에 따르면 오달수는 독립영화 '요시찰' 출연을 확정하고 9월부터 촬영을 했다.

지난해 미투(Me Too·나도 당했다) 운동 당시 성추행 의혹이 불거지면서 활동을 중단한 그는 올해 초 경찰청이 사건을 혐의 없음으로 내사 종결하자 복귀를 결정했다.

끝으로 그는 "심려 끼쳐 드린 점 죄송하다. 초심 잃지 않고 열심히 하겠다"고 덧붙였다.

“지난해 초 고향으로 내려가서 저의 살아온 길을 돌아보며 지냈고, 그러는 동안 경찰의 내사는 종료됐다. 지난 일은 시시비비가 가려지지 않은 채 일방적인 질타를 받았다. 이 모든 것도 제 부덕의 소치에서 비롯된 것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