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2 00:00 (목)
‘우아한 가’ 주인공 톱스타..
‘우아한 가’ 주인공 톱스타..
  • 손정수 기자
  • 승인 2019.08.16 0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공 = 삼화네트웍스

[굿데일리뉴스=손정수 기자] 21일 첫 방송되는 MBN-드라맥스 새 수목드라마 ‘우아한가(家)’는 재계 1위 재벌가 밑바닥에 숨겨진 끔찍한 비극을 파헤치려는 대기업 외동딸-변두리 변호사 콤비의 숨 막히는 진실 추격전을 담은 미스터리 멜로드라마. 특히 드라마 사상 최초로 재벌가의 흠을 지워 재벌의 성을 지키는 자들, 일명 ‘오너리스크 관리팀’이 소재로 등장해 호기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오승은은 대중에게는 ‘천사표’, ‘1등 신붓감’이라는 수식어를 받는 인기 절정의 배우지만, 사실 MC그룹 회장의 ‘세 번째 여자’라는 어마어마한 비밀을 숨기고 있는 폭풍 스캔들의 주인공, 톱스타 최나리 역을 맡았다.

극 중 최나리(오승은)는 계획적으로 MC그룹 회장의 내연녀가 된 후 전폭적인 후원을 받아 일류 배우로 성공한 인물. 하지만 날이 갈수록 더 큰 욕망을 품게 되면서, 살벌한 MC패밀리 안으로 뛰어들어 아찔한 질주를 벌이게 된다.

오승은은 “배우로서 새로운 역할에 대한 갈증이 있었던 차에, 최나리라는 캐릭터를 본 순간 그 갈망이 해소될 것 같은 기분이 들었다”라며 “현재는 많이 기쁘면서도 떨리는 심정”이라는 소감을 털어놨다.

“특별한 캐릭터를 만난 만큼 열심히 준비해 최선을 다해볼 작정이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는 각오를 전했다.

제작사 삼화네트웍스 측은 “오승은은 각 장면에 대한 철저한 준비로 한 컷 한 컷을 최선을 다해 뽑아내는 멋진 배우”라며 “오승은의 색다른 변신으로 인해 더욱 스릴 있는 극으로 완성될 ‘우아한가(家)’에 많은 기대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