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슈퍼밴드’ 신선한 앰비언스..
‘슈퍼밴드’ 신선한 앰비언스..
  • 손정수 기자
  • 승인 2019.07.15 0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슈퍼밴드

[굿데일리뉴스=손정수 기자] ‘슈퍼밴드’ 생방송 파이널 무대는 대국민 문자투표로 시청자들이 참여할 수 있다.

신선한 앰비언스 록으로 색채가 뚜렷한 루시, 클래식과 보컬의 음색이 감성적인 조화를 이루는 호피폴라, 강렬하고 아름다운 아트 록을 추구하는 퍼플레인, ‘슈밴 어벤져스’로 불리며 전 멤버가 완벽한 능력을 자랑하는 모네가 마지막 무대를 위해 열정을 불태운다.

비드라마 주간 화제성 2위에 5주간 오르며 높은 화제성을 보인 ‘슈퍼밴드’ 최종회에는 루시, 호피폴라, 퍼플레인, 모네 4팀이 무대에 나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