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기생충’ 최대철은 왕가네..
‘기생충’ 최대철은 왕가네..
  • 손정수 기자
  • 승인 2019.07.12 0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데일리뉴스=손정수 기자] 10일(수) 방송된JTBC ‘한끼줍쇼’에 배우 박명훈과 최대철이 밥동무로 출연해 평창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박명훈은 생애 첫 예능 출연으로 눈길을 끌었으며, 최대철은 “박명훈과 함께 대학로에서 10년 동안 연극을 같이 한 절친한 사이”라고 밝혀 주목 받았다.

박명훈은 영화 '기생충'의 일명 '지하실 남자'로 영화의 반전을 이끌어 강렬한 존재감을 각인시켰다.

최대철은 '왕가네 식구들', '왜 그래 풍상씨' 등 출연하는 드라마마다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며 인기를 얻고 있다.

두 사람 모두 오랜 무명생활을 딛고 인기를 얻은 만큼 한 끼 성공을 위해 적극적으로 벨 도전에 임했다.

벨 앞에 선 박명훈은 ‘기생충’에서 지하에 사는 사람이라 소개하며 칸 영화제에서 상을 받았다고 적극 어필했고, 초인종 앞에서 눈을 부릅뜨고 ‘기생충’의 명장면을 재연하는 등 거침없이 자신을 소개했다.

최대철도 “‘국민찌질이’ 최대철 아세요?”라고 본인을 어필했고, ‘왕가네 식구들’ OST를 부르며 열정을 불살랐다.

누르는 집마다 번번이 “가세요”, “그런 거 안 해요” 등의 거절과 함께 인지도 굴욕까지 당한 두 사람은 한껏 주눅이 든 모습을 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