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전라북도청, ‘“인구관점에서 효과성을 염두하고 인구정책 추진한다”’
전라북도청, ‘“인구관점에서 효과성을 염두하고 인구정책 추진한다”’
  • 이광수 기자
  • 승인 2019.07.10 1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데일리뉴스=전북] 전라북도는 7월 9일 도청 중회의실에서 최용범 행정부지사 주재로 ’2019년도 상반기 인구정책 추진상황 보고회’를 개최해 인구정책 추진방향을 공유하고, 부서별 대표사업의 추진상황 점검과 함께 인구감소 대응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보고회는 전라북도 인구가 6월말 현재 1,826,717명으로 ’18년말 대비 10,115명 감소하였고, 통계청의 장래인구 추계에서 2047년에 158만명으로 현재보다 25만명이 감소될 것이라는 전망치가 나와 어느 때보다 부서 간 협업이 중요한 시점임을 인식한데 따른 것이다.

전북도가 올해 추진하고 있는 인구정책은 생애주기별 저출산, 청년‧일자리, 고령화‧중장년과 특화분야의 농촌활력, 다문화, 도시재생 등 6대 분야 187개 과제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