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1 00:00 (월)
완주군, ‘무인헬기 이용 돌발해충 항공방제’
완주군, ‘무인헬기 이용 돌발해충 항공방제’
  • 이광수 기자
  • 승인 2019.06.26 1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데일리뉴스=완주] 완주군이 최근 기후변화에 따라 급증하고 있는 돌발해충 ‘갈색날개매미충’의 피해를 사전에 방지하기 위해 무인헬기 항공방제를 완료했다.

20일 완주군은 지난 17일부터 18일까지 무인헬기를 이용해 비봉면, 소양면 등 4개 읍면 약 200㏊의 산림지역에 항공방제를 실시하고 동시에 농경지 주변에 지상방제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갈색날개매미충은 성충과 약충이 과수를 흡즙해 수세 약화, 배설물에 의한 그을음 및 상품성 저하, 심할 경우 과수 고사 등의 피해를 준다.

또한, 이동성이 좋아 산림과 농경지를 넘나들며 임산물과 농작물에 피해를 주고 있어 산림과 농경지 동시에 방제를 추진해야 효과가 높아 군은 이번 항공방제를 통해 동시 방제를 실시했다.

특히, 마을방송과 현수막 설치 등 사전 홍보활동을 통해 마을주민들의 피해를 예방했고, 친환경약제를 사용해 친환경농작물 재배지, 양봉농가에 대한 피해발생을 최소화했다.

완주군 관계자는 “돌발해충을 산란기 이전에 방제하지 않으면 알로 월동해 다음해 더 많은 농작물 피해를 줄 수 있다”며 “효과적인 방제를 위해서는 산림과 인근 농경지 협업방제가 무엇보다 중요해 농가에서도 적극적인 방제에 나서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군은 이달 초부터 가로수, 임도변, 농경지 주변 산지 등 갈색날개매미충이 다량 발생하는 지역에 방제차량을 이용, 지상방제를 실시하는 등 돌발해충 방제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