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8 11:00 (금)
SF9 로운, RPM 의..
SF9 로운, RPM 의..
  • 손정수 기자
  • 승인 2019.06.20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FNC엔터테인먼트 제공

[굿데일리뉴스=손정수 기자] 그룹 SF9(영빈·인성·재윤·다원·로운·주호·유태양·휘영·찬희)이 17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일곱 번째 미니앨범 ‘RPM’ 쇼케이스를 열었다. 이 자리에서 SF9은 타이틀곡 ‘RPM’, ‘돌고돌아’ 라이브 무대 및 기자간담회를 가졌다.

‘RPM’의 콘셉트는 사랑을 쫓는 러너들의 ‘저돌적인 섹시’다. 그만큼 퍼포먼스에도 심혈을 기울였다. SF9은 그동안 ‘질렀어’ ‘예뻐지지 마’를 통해 전매특허로 자리 잡은 ‘감각적인 섹시함’에 압도적인 퍼포먼스를 더해냈다.

멤버 로운은 “그동안 SF9이 많은 콘셉트를 시도했다. ‘질렀어’ 이후 섹시 콘셉트가 잡힌 것 같다. 여러 퍼포먼스를 보여드리면서 (SF9에게) 어떤 색이 어울릴까 고민이 많았다”면서 “이제는 색이 잡힌 것 같다. 섹시를 이어가면서 우리만의 파워풀한 느낌을 담아내려 노력했다”고 답했다.

SF9은 앞선 앨범에도 ‘섹시’를 추구했다. 이번 앨범에 특별하게 다른 ‘섹시’가 있을까. 이같은 질문에 인성은 “이번 퍼포먼스는 조금 더 무겁고 강렬한 섹시다. 지난 앨범들에서 ‘은근한 섹시’를 보여드렸다면, 지금은 더 강렬하고 비장한 느낌이다. 파워풀하고 강렬한 모습이 포인트가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차별점을 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