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1 06:00 (수)
‘생물다양성, ‘지역과 세계를 잇다’’
‘생물다양성, ‘지역과 세계를 잇다’’
  • 이광수 기자
  • 승인 2019.05.21 18: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굿데일리뉴스=울산] 울산시는 울산생물다양성센터, 이클레이 한국사무소 등과 공동으로 5월 21일 오후 2시 라한호텔울산(구 현대호텔) ‘2019 생물다양성 포럼 in 울산’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생물다양성 포럼’은 지난 2014년 강원도 평창에서 생물다양성협약 당사국총회와 부대행사로 개체된 ‘생물다양성 세계 지방정부 정상회의’를 계기로 2015년부터 정례적으로 개최됐는데 제5회 생물다양성 포럼이 울산에서 열리게 됐다.

‘생물다양성, 지역과 세계를 잇다’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포럼은 유엔이 지정한 ‘생물다양성 10년(2011~2020)’의 종료를 1년 앞둔 시점에서 기존 국내생물다양성전략(국가 및 지역)의 연계와 이행을 점검하고, 국내·외 생물다양성 선도도시들과의 교류를 통한 협력기반을 모색하기 위해 계획됐다.

이번 포럼에는 울산시, 환경부, 울산생물다양성센터, 이클레이 한국사무소를 비롯해 국내외 전문가, 생물다양성 관련 기관, 민간단체 등 1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행사는 생물다양성관련 토크콘서트, 국내외 생물다양성 전문가의 발표 및 초청강연 등으로 진행된다.

토크콘서트는 이클레이 한국사무소장(박연희)의 진행으로 ‘생물다양성을 통한 지속가능 발전이란?’ 주제로 울산시의 생물다양성 비전 전략을 도출하고 생물다양성을 위한 국가와 지방정부들의 선도적 행동에 대해 콘서트가 진행된다.

이클레이 유럽사무소 ‘다니엘리찌’(Daniel Rizzi) 박사는 국제정책 프로세스 하의 유럽의 생물다양성 지역행동에 대해 강연을 한다.

또한 일본의 아이치현의 ‘히로코 미즈노’(Hiroko Mizuno) 환경과 차장은 2020년 이후 아이치현의 생물다양성 이니셔티브에 대해 발표한다.

그리고 울산시, 환경부, 서울시, 강원도 등 생물다양성 전략 추진을 선도적으로 이행하고 있는 기관의 생물다양성 추진에 관한 발표 및 토론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이번 포럼을 통해, 국내외 지방정부의 생물다양성 전략의 연계와 이행을 점검하고 생물다양성 추진 선도도시들과의 교류와 협력기반을 마련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