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경기도 식품안전관리평가서 의정부시 ‘최우수’
경기도 식품안전관리평가서 의정부시 ‘최우수’
  • 양종식 기자
  • 승인 2018.09.10 0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정부·파주·오산·안양·하남·여주 등 6개 市 1억원 포상

경기도가 도내 안전한 먹거리 조성 및 음식문화 개선을 위해 진행한 식품안전관리평가에서 의정부시가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굿데일리

경기도가 도내 안전한 먹거리 조성 및 음식문화 개선을 위해 진행한 식품안전관리평가에서 의정부시가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도는 지난 6월부터 7월 초까지, 도내 31개 시‧군의 식품위생분야 업무 전반에 대한 평가를 실시한 결과, 의정부 등 6개시에 총 상사업비 1억 원을 포상했다고 7일 밝혔다. 

올해 평가는 음식문화사업에 대한 평가 이외에도 위해식품회수율, 위생지도건수, 식중독예방 등 식품안전관리 평가지표가 새롭게 추가됐다. 상사업비도 기존 5,000만 원에서 1억 원으로 두 배 늘었다.

이번 평가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된 의정부시는 장인업소 육성을 위해 3대 이상 대물림 음식점 발굴사업 및 방사능으로부터 안전한 식재료 안전관리 사업을 추진해 상사업비 3,000만 원을 받았다. 

이어 지역 특색음식과 관광지를 연계한 특화사업을 추진한 파주시와 오산시가 우수기관으로 각 2,000만 원을, 건강한 식단실천을 위한 나트륨 줄이기 사업을 적극 추진한 안양시, 하남시, 여주시가 장려로 각 1,000만 원의 상사업비를 받았다.

경기도 관계자는 “올해는 특히 식품안전에 대한 관심도가 높았다”며 “앞으로도 도민의 식품안전을 위한 사업추진이 지속적으로 이루어 질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