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10월 자동차 판매량..내수·수출 포함 총 1만3728대 판매

임지훈 기자l승인2016.11.02l수정2016.11.02 09:5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가 지난 10월 내수 9,450대, 수출 4,278대를 포함 총 1만 3,728대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이러한 실적은 개별소비세 인하 혜택 영향으로 올해 최대 판매를 기록했던 지난 6월(14,167대) 이후 5개월 만에 1만 3천대 판매를 넘어선 최대 실적으로 전년 동월 대비 2.8% 증가한 것이다.

특히 티볼리 브랜드의 글로벌 판매가 이미 지난해 연간 판매(63,693대)를 넘어선 68,618대를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35.8% 증가한대 힘입어 전년 누계 대비 전체 판매도 7% 증가했다

쌍용자동차의 성장세를 주도하고 있는 내수 판매도 티볼리 브랜드 판매가 5,400대 수준으로 회복되면서 지난 6월(9,750대) 이후 5개월 만에 다시 9천대를 넘어선 9,450대를 기록하며 올해 두 번째로 높은 실적을 달성했다.

지난 7월 이후 4개월 연속 증가세를 기록하고 있는 내수 판매는 전년 동월 대비로는 소폭 감소한 실적이지만 전월 대비로는 18%나 증가한 것은 물론 전년 누계 대비로도 5.2% 증가한 상승세를 유지하고 있다.

수출 역시 티볼리 브랜드가 전년 동월 대비 36% 증가한 데 힘입어 수출 전체로는 전년 동월 대비 27.7% 증가한 실적을 기록했으며 전년 누계 대비로도 10.7%의 상승세를 기록 중이다.

무엇보다 티볼리 브랜드 수출 물량 증가로 전년 동월 대비 20% 이상 증가한 유럽지역은 물론 이란 등 신흥 시장의 판매도 전년 대비 큰 폭의 증가세를 나타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쌍용자동차는 지난 9월 코란도 C를 시작으로 10월에는 티볼리와 티볼리 에어를 선적하며 지난 2015년 1월 이후 중단되었던 러시아 지역으로의 수출을 일부 재개했다.

쌍용자동차 최종식 대표이사는 “티볼리 브랜드 등 상품성 개선 모델의 판매 증가세로 내수판매가 4개월 연속 증가하는 등 지난 6월 이후 최대판매 실적을 기록했다”며 “이러한 판매 증가세를 통해 4분기 최대 분기판매 실적으로 올해 판매목표를 달성할 것이다”고 말했다.

 

임지훈 기자  good-daily@hanmail.net
<저작권자 © 굿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수원시 영통구 동수원로 316-1 임광아파트 1동 1008호  |  대표전화 : 070)8285-6008  |  전화 : 010-8439-1600  |  FAX : 031-245-6002
등록번호 : 경기 아 50516   |  등록일 : 2012년 10월 10일   |  발행연월일 : 2012년 10월10일  |  발행인 · 편집인 : 전효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효정
Copyright © 2017 굿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