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10월 자동차판매량..25만9243대 판매

임지훈 기자l승인2016.11.02l수정2016.11.02 07:0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기아자동차는 2016년 10월 국내 4만 34대, 해외 21만 9209대 등 전년 대비 3.6% 감소한 총 25만 9243대를 판매했다.

기아차의 10월 국내 판매는 파업 및 특근거부 장기화로 인한 생산차질의 영향으로 전 차종에 걸쳐 판매가 감소하며 전년 대비 14.1% 감소했다.

해외 판매는 파업 및 특근거부의 영향과 글로벌 경기 악화 지속으로 국내공장 생산 분이 전년 대비 33.4% 감소했음에도 불구하고, 해외공장 생산 분 판매가 26.5% 증가해 전체 해외 판매의 감소폭을 최소화했다.

해외공장 생산 분 판매는 멕시코공장과 중국공장에서 생산되는 K3의 판매 호조와 신형 스포티지와 쏘렌토 등 SUV 차종들의 판매가 꾸준히 호조를 보이며 전년 대비 크게 증가했다.

기아차의 1~10월 누적 판매는 국내 43만 6494대, 해외 196만 5334대 등 총 240만 1828대로 전년 동기 대비 2.2% 감소했다.

◇ 국내 판매

기아차는 10월 국내 시장에서 전년 대비 14.1% 감소한 4만 34대를 판매했다.

특히 지난해 10월에는 파업으로 인한 생산차질이 없었던 것과 비교해 올해는 파업과 특근거부가 장기화되며 생산차질이 확대돼 국내 판매가 큰 폭으로 감소했다.

이와 함께 지난해 10월에는 8월 말부터 시작된 개별소비세 인하 조치와 신형 스포티지의 신차 효과 등으로 판매가 크게 증가한 바 있으며, 이로 인한 기저효과로 올해 10월 판매의 전년대비 감소폭이 커졌다.

다만 9월 말부터 지난달 말까지 진행된 코리아 세일 페스타에 참가한 차량 5000대가 모두 판매되는 등 판촉활동 효과로 지난달보다는 4.5% 증가했다.

또한 이달부터 할인 혜택 제공을 확대한 ‘기아 세일 페스타’를 이어가 내수 판매 진작에 힘을 보탤 예정이다.

차종별로는 K7이 신형 모델의 인기를 바탕으로 전년 대비 120.8%증가한 3911대가 판매됐지만, K3와 K5 등 주력 모델의 판매 부진으로 승용 차종 전체 판매는 전년 대비 11.8% 감소했다.

올해 기아차 국내 판매를 견인해온 RV 차종도 스포티지, 카니발 등 주력 모델의 판매가 감소하며 RV 차종 전체 판매 역시 전년 대비 6.1% 감소했다.

10월 기아차 중 가장 많이 판매된 모델은 6525대가 팔린 쏘렌토이며, 모닝이 5742대, 카니발이 5344대로 뒤를 이었다.

올해 1~10월 기아차의 국내 누적 판매는 43만 6494대로 42만 4139대가 판매된 전년 동기 대비 2.9% 증가했다.

◇ 해외 판매

기아차의 10월 해외 판매는 국내공장 생산 분 6만 9009대, 해외공장 생산 분 15만 200대 등 총 21만 9209대로 전년 대비 1.4% 감소했다.

파업과 특근거부의 영향으로 생산물량이 크게 감소하고 글로벌 경기 악화가 지속돼 국내공장 생산 분이 전년 대비 33.4% 감소했음에도 불구하고, 해외공장 생산 분 판매가 26.5% 증가해 전체 해외 판매의 감소폭을 최소화했다.

해외공장 생산 분 판매는 중국공장의 판매 정상화와 함께 멕시코공장 판매가 본격화되며 실적 개선에 힘을 보탰다.

특히 중국과 멕시코공장에서 판매되는 K3, 유럽공장과 중국공장에서 생산되는 신형 스포티지 등 현지전략형 모델과 SUV 차종이 판매를 이끌었다.

차종별 해외 판매는 멕시코와 중국 시장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K3가 총 4만 4355대 판매돼 지난달에 이어 두 달 연속 최다 판매 차종에 올랐고, 신형 모델의 인기가 꾸준히 이어지고 있는 스포티지가 4만 4128대, 프라이드가 2만 9544대로 뒤를 이었다. (구형 포함)

1~10월 기아차의 해외 누적 판매는 196만 5334대로 203만 2457대를 기록한 전년 동기 대비 3.3% 감소했다.

국내공장 생산 분의 1~10월 누적 판매는 79만 2220대로 전년 동기 대비 18.9% 감소했지만, 해외공장 생산 분의 누적 판매는 117만 3114대로 전년 동기 대비 11.2% 증가했다.

 

임지훈 기자  good-daily@hanmail.net
<저작권자 © 굿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수원시 장안구 영화로33 나동 201호  |  대표전화 : 070)8285-6008  |  전화 : 010-8439-1600  |  FAX : 031-245-6002
등록번호 : 경기 아 50516   |  등록일 : 2012년 10월 10일   |  발행연월일 : 2012년 10월10일  |  발행인 · 편집인 : 양종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효정
Copyright © 2017 굿데일리. All rights reserved.